[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NRG 출신 가수 이성진. /
그룹 NRG 출신 가수 이성진. /


그룹 엔알지(NRG)의 이성진이 “팬미팅을 준비하면서 식단 관리와 운동을 했다”고 밝혔다. 지난 3일 네이버 브이라이브(V LIVE)에서다.

이성진은 V라이브를 통해 팬들과 오랜만에 소통했다. 그는 지난 2일 개최할 예정이었던 팬미팅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을 예방하기 위해 연기했다. 그러면서 “아쉬워서 V라이브에 접속했다”고 설명했다.

이성진은 “개인 사정이 있어서 그동안 방송을 통해 인사를 못 드렸다. 음식 관련 일을 준비 중이어서 살이 많이 쪘는데, 팬미팅을 준비하면서 식단 관리를 하고 운동하고 있다. 방송을 하면 좀 더 예전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방송 복귀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방송을 한다면 예능을 하겠지만 다른 쪽도 생각 중”이라며 “요식업과 봉사활동도 생각하고 있다. 봉사활동은 이미 시작했는데 진행되는 일이 수면 위로 떠오르면 알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성진은 “초심으로 돌아가 다시 시작하는 마음으로 하겠다”고 힘줘 말했다. 이어 “‘내가 좋아했던 이성진이 방송에 적합하지 않네’라는 생각이 안 들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강조했다.

팬들을 향해 “20년 넘게 NGR로 활동하면서 사랑한다는 말을 잘 안 하는데 사랑한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 어렸을 땐 건방지다는 얘기를 많이 들었다. 진짜 보고 싶고, 20년간 함께할 수 있는 게 쉽지 않지만 몇 년 더 지나서 만날 수 있다면 건강한 모습으로 만나고 싶다”고 속내를 털어놨다.

과거 사기와 도박, 음주운전 등으로 물의를 빚고 연예계 활동을 중단한 이성진이 재기의 뜻을 밝히면서 향후 행보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날 V라이브를 통해 자신감을 그러내며 이목을 끈 가운데 대중들의 돌아선 마음을 되돌릴 수 있을지 주목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