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 포스터/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덱스터스튜디오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 포스터/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덱스터스튜디오


영화 ‘신과함께’가 중국에서 애니메이션으로 리메이크된다.

‘신과함께’ 시리즈의 투자제작사인 덱스터스튜디오는 최근 중국의 파트너사인 QC Media와 ‘신과함께’ 중국 애니메이션 리메이크 제작 계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신과함께’의 중국 배급사였던 QC Media는 “이 작품이 중국 내에서 다양한 콘텐츠로 활용할 수 있는 우수한 IP이자 OSMU에 특화된 작품”이라며 그동안 꾸준히 덱스터스튜디오에 IP의 활용에 대한 요청을 해왔다고 전해졌다.

덱스터스튜디오는 중국 애니메이션 시장의 무서운 성장세에 주목하여 ‘신과함께’ 애니메이션이 중국에서 제작 및 성공적인 개봉을 한다면 새로운 한-중 콘텐츠 합작 비즈니스 모델의 선례로 남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현재 중국의 극장용 애니메이션 영화의 연평균 박스오피스는 2013년부터 2018년까지 5년을 기준으로, 약 42억 위안(한화 약 7100억 원)로 전체 영화 박스오피스의 약 10%를 차지했으며, 지난해에는18.91%까지 올랐다. 이에 덱스터스튜디오는 ‘신과함께’의 중국 애니메이션이 수익적인 측면에서도 좋은 선례를 남길 것이라 전망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방한이 예정돼 있고 한한령 해제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는 만큼 영화 ‘신과함께’의 중국 내 개봉 가능성도 높아졌다. 영화 ‘신과함께’는 중국 배급에 대한 준비를 모두 마쳤지만 그동안 한한령의 영향으로 줄곧 개봉하지 못하고 있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