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최수영. / 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최수영. / 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그룹 소녀시대 출신 배우 최수영이 연인이자 배우 정경호에 대해 언급했다.

최수영은 1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형님’에 출연해 “정경호 이야기를 해도 되느냐”는 질문에 “해도 된다. 하지만 본업보다 연애 이야기가 기사화되는 게 조심스럽고 긴장된다”고 답했다.

이어 정경호와 군 복무를 같이한 민경훈은 “요즘 (정경호에게) 연락을 못해서 벼르고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수영은 “자주 이야기를 한다”며 희망 짝꿍으로 민경훈을 지목했다.

또한 최수영은 서장훈에게 “편하지 않고 계속 긴장할 수 있는 사람을 만나야 한다”고 조언하며 “너도 할 수 있다”고 덧붙여 주위를 웃게 했다. 이어 이상민이 “정경호는 수영에게 존경받을 것 같다”고 부러워하자, “존경은 서로 해야 한다. 너도 할 수 있다”고 재치 있게 받아쳐 또 한 번 웃음을 자아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