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슈가맨3' 측 "시즌 사상 최고 '불' 기록한 꽃미남 가수 등장"


코미디언 유재석(위), 가수 유희열. / 제공=JTBC ‘슈가맨3’
코미디언 유재석(위), 가수 유희열. / 제공=JTBC ‘슈가맨3’
시즌 사상 최고 인지도를 기록한 ‘꽃미남 슈가맨’이 공개된다. 31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투유프로젝트-슈가맨3′(이하 ‘슈가맨3’)에서다.

‘슈가맨3’의 제작진은 “이날 방송에서는 1990년대 ‘왕년에 잘 나갔던 오빠’를 소환한다”고 밝혔다.

MC 유재석과 유희열은 시작부터 “오늘은 헤비급 매치”라며 “말 그대로 90년대를 들었다 놨던 분들”이라고 소개했다.

재석 팀의 슈가맨은 20여 년의 세월에도 변함없는 모습으로 등장해 청중들의 박수를 받았다고 한다. 슈가맨은 흔들림 없이 출중한 가창력을 뽐냈고, 방청객들의 앙코르 요청이 쏟아졌다.

이어서 등장한 희열 팀의 슈가맨은 시즌3 사상 최고 ‘불 ‘수를 기록했다고 한다. ‘슈기맨3’의 제작진은 “특히 이 가수는 변함없는 미모로 어느 때보다 여성 판정단의 열렬한 지지를 받았다”며 “이를 지켜보던 유희열은 ‘사실 우리 슈가맨이 뛰어난 외모에 실력이 묻힌 경우다. 나도 많이 겪은 일’이라고 언급해 MC들의 거센 반발을 받기도 했다”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