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옥주현 인스타그램
사진=옥주현 인스타그램


뮤지컬 배우 옥주현이 배우 강하늘과의 친분을 과시했다.

옥주현은 지난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연극 ‘환상동화’. 훌륭한 배우들이 두 시간을 이십분처럼 느껴지게 해주었다”면서 “사랑광대(강하늘)는 사랑스러웠다”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옥주현은 강하늘과 얼굴을 맞대고 손 하트를 만들고 있다. 특히 얼굴에 하트가 그려져 있는 강하늘의 분장과 화려한 의상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강하늘은 연극 ‘환상동화’에 사랑광대 역으로 출연 중이다. 옥주현은 뮤지컬 ‘레베카’에 댄버스 부인 역을 맡아 열연하고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