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박은혜. / 제공=얼리버드 엔터테인먼트
배우 박은혜. / 제공=얼리버드 엔터테인먼트


박은혜 SNS. /
박은혜 SNS. /
‘스스로를 사랑할 줄 알아야 진정 웃을 수 있다는 깨달음을 얻었습니다.’

배우 박은혜가 MBN 예능프로그램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를 마치면서 남긴 글이다.

박은혜는 30일 자신의 SNS에 “두려움으로 시작해 안도감으로 마무리될 수 있었던 것은 자신의 일처럼 공감해주고 위로와 응원해주신 여러분들 덕분”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의 출연자들과 찍은 사진을 올렸다.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는 여성들의 삶과 사랑을 담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박은혜를 비롯해 박영선·김경란·박연수·호란 등이 출연해 이혼 이후의 삶을 진솔하게 보여줬다.

박은혜는 “마음으로 이야기를 들어줘서 고맙다”면서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의 제작진과 출연자들의 이름을 언급했다. 더불어 “부족한 우리를 사랑으로 봐주신 시청자들에게도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 수많은 메시지를 힘들 때마다 읽고 힘내고 있다. 시즌2도 기대해달라”고 덧붙였다.

지난 29일 종영한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는 오는 3월 시즌2로 돌아온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