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라디오스타’의 손승연./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의 손승연./사진제공=MBC


가수 손승연이 MBC ‘라디오스타’에서 과거 사진에 대한 솔직한 심정을 털어놓는다. 그는 성형 의혹부터 나이 오해까지 전부 해명 하는 털털한 매력으로 관심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29일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는 뮤지컬 ‘보디가드’의 주역들인 이동건, 강경준, 김선영, 손승연이 출연하는 ‘내 속엔 내가 너무도 많아’ 특집으로 꾸며진다.

손승연은 다재다능 매력을 뽐내 기대를 모은다. 수준급의 바둑, 권투 실력은 물론 화려한 무반주 랩까지 선보여 모두의 감탄을 모은 것. 특히 그는 무대에 올라 영화 ‘겨울왕국2’의 OST ‘Into the Unknown’(인투디언노운)을 열창해 스튜디오를 열광케 한다.

숨겨진 19금 토크 고수의 면모도 보인다. 함께 출연한 게스트들의 증언도 이를 뒷받침해주는 상황. 손승연은 평소 팬이었던 안영미와 함께 상하 합체 댄스를 선보여 현장을 초토화시켰다는 후문이다.

손승연은 MBC ‘복면가왕’ 녹화 도중 깜짝 일탈했던 비하인드를 털어놓는다. ‘성대천하 유아독존 동방불패’라는 이름으로 8연승 가왕의 자리를 지켜낸 손승연은 당시 완전 무장을 하고 탈출했다고 고백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손승연은 솔직하고 털털한 입담으로 눈길을 끈다. 먼저 과거 사진 공개에 “인터넷에 돌아다니는 사진 없애고 싶다”라는 솔직한 반응을 보인 것은 물론 항간에 떠도는 성형 의혹, 나이 오해 등을 직접 해명한 것.

그는 에릭남과의 열애설까지 언급한다. 두 사람은 과거 열애설에 휩싸였지만 직접 부인해 화제를 모았다. 알고 보니 두 사람의 열애설에 제3자의 영향이 있었다는 사실이 드러나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손승연은 방탄소년단 뷔와의 친분을 털어놓는다. 자신의 팬이라며 찾아온 뷔와 그 자리에서 번호를 교환했다고. 손승연은 뷔의 친화력에 깜짝 놀랐다고 덧붙이며 팬심을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손승연의 솔직하고 털털한 입담은 이날 오후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