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업계에 떠도는 실시간 이슈를 정리하는 DAILY 10의 특별한 타임라인
[타임라인] 윤종신 “‘신지수 칭찬’이 ‘허각 디스’로 해석되면 섭섭해요”
[타임라인] 윤종신 “‘신지수 칭찬’이 ‘허각 디스’로 해석되면 섭섭해요”


윤종신: “허각군은 모든 걸 극복하고 끊임없는 노력으로 다져진 노래 실력으로 1등된 친구죠. 그게 최고죠. 디스라뇨. ‘신지수 칭찬’이 ‘허각 디스’로 해석되면 섭섭해요”
– 20일 윤종신이 자신의 트위터에 올린 글. 19일 방송한 Mnet 에 심사위원으로 출연한 윤종신은 오디션에 참가한 신지수의 노래를 듣고 “희소가치에 부합하는 목소리다. 허각보다 낫다”라는 평을 했다. 이후 윤종신이 허각과 신지수를 비교한 것에 대해 비난이 일자 윤종신은 “허각군은 모든 걸 극복하고 끊임없는 노력으로 다져진 노래실력으로 1등이 된 친구다.”며 “톤은 여러 요건 중 하나일 뿐이다. 한 아마추어의 톤이 그 어떤 톱 가수보다 나을 수도 있다”며 글을 남겼다.
[타임라인] 윤종신 “‘신지수 칭찬’이 ‘허각 디스’로 해석되면 섭섭해요”
[타임라인] 윤종신 “‘신지수 칭찬’이 ‘허각 디스’로 해석되면 섭섭해요”
정진운: 2AM의 정진운이 화보사진이 공개됐다. 정진운은 20일 발간된 에서 록커 콘셉트를 살린 모습의 사진을 공개했다. 정진운은 인터뷰를 통해 “관객이 눈앞에서 뿜는 에너지를 느끼면서 내가 살아있다는 걸 느끼고 싶다”고 언급하기도. 정진운은 지난 4일 싱글앨범 를 발표하고 지산밸리 록페스티벌 등 각종 공연무대에서 록음악을 선보이고 있다.

글. 박소정 기자 nineteen@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