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젠가부터 MBC (이하 )는 아이돌 커플이 연애하는 공간으로 변했다. 최근에 하차한 ‘아담커플’과 ‘용서커플’ 그리고 현재 유일하게 남은 ‘쿤토리아’ 커플은 모두 아이돌 그룹 멤버들이다. 그러나 의 전성기를 떠올려보자. 얼굴만 보면 티격태격했던 ‘개미커플’(서인영-크라운제이), 달콤한 로맨스의 끝을 보여줬던 ‘알신커플’(신애-알렉스), 상큼한 연상연하커플이었던 ‘상추커플’(황보-김현중) 등 뚜렷한 개성을 지닌 가상부부들이 등장했고, 그 덕분에 폭넓은 시청자 층을 소구할 수 있었다. 따라서 ‘아담커플’과 ‘용서커플’의 빈자리를 채울 새 커플도 아이돌 바깥으로 눈을 돌려 선정할 필요가 있다. 가 배우, 가수, 개그맨, 작곡가를 막론하고 에 적합할 것만 같은 다섯 커플을 준비했다.

당신을 <우결> 커플로 추천합니다


커플로 추천합니다" />오지호-이영자
의 최고령 커플, ‘아담커플’에 이어 중년의 매력을 보여줄 수 있는 연상연하 커플. 오지호(38세)와 이영자(42세) 모두 인지도가 높기 때문에 다양한 연령대의 시청자들에게 어필할 수 있다. 두 사람은 지난 해 5월, tvN 에서 두 번의 격한 포옹을 나눈 각별한 사이지만, 문제는 각자가 꿈꿔왔던 실제 이상형과 굉장히 많이 다르다는 점이다. 오지호는 “인형 같은 이목구비와 청순한 외모의 이민정”을 이상형으로 꼽았고, 이영자는 에서 오지호의 라이벌로 출연했던 윤상현에 대해 “함께 살아보고 싶다”고 밝혔다. 하지만 오지호는 KBS 에서 수시로 방귀를 뀌었던 코믹한 ‘조각미남’이고, 어린 시절부터 악착같이 살아 온 이영자는 홍진경의 말대로 “어디에 내놔도 손색없는 생활력을 가진” 여자다. 따라서 꽃미남 남편과 생활력 강한 아내의 구도를 부각시킬 수 있는 ‘집들이 미션’을 강력히 추천한다. 오지호는 KBS 에 함께 출연했던 장혁과 한정수를, 이영자는 본인만큼 기가 센 홍진경과 정선희를 반드시 초대하길 바란다.
유의사항: 집들이를 제대로 통제하지 못하면 순식간에 술판이 벌어질 수도 있다.
당신을 <우결> 커플로 추천합니다
커플로 추천합니다" />엄정화-방시혁
최고의 디바와 스타 작곡가, 과거 Mnet 의 눈물 많은 심사위원과 현재 MBC 의 ‘독설가’의 결혼이라니, 정말 소름 돋는 천생연분이다. 두 사람의 초반 기싸움이 가장 흥미로운 관전 포인트지만, 어쩌면 방시혁보다 세 살 많은 누나인데다 가요계 선배인 엄정화의 승리로 승부가 싱겁게 끝날 수도 있다. 방시혁은 순정만화를 한 페이지라도 봐야 잠이 들고 대낮에 로맨스 영화를 보면서 눈물을 흘리는 여린 남자지만, 엄정화는 서인영과 이효리의 롤 모델이자 시원시원한 성격의 소유자다. 방시혁이 엄정화 앞에서는 ‘순둥이’ 남편이 될 가능성이 크다. 하지만 엄정화가 “MBC 에서 여자를 묵묵히 지켜주던 김유신의 성격, 잘생긴 비담의 외모를 합친” 이상형에서 한참 벗어난, 천연 스모키 화장을 한 듯한 방시혁의 ‘매의 눈’을 받아줄지는 미지수다. 방시혁이 엄정화에게 ‘총 맞은 것처럼’을 능가하는 히트곡을 선물하고 엄정화가 ‘남편과 함께 신곡 녹음하기 미션’을 수행한다면, 금슬 좋은 부부가 탄생할 수도 있겠다.
유의사항: ‘자신이 작곡하거나 부른 히트곡 갯수 대결’처럼 음악적 자존심을 건드릴 수 있는 미션은 피해야 한다.
당신을 <우결> 커플로 추천합니다
커플로 추천합니다" />김동완-설리
수줍은 서른 셋 신랑과 씩씩한 열여덟 신부를 데리고 판 어린신부를 찍어도 될 것 같다. 1998년에 데뷔한 신화의 김동완과 2009년에 데뷔한 f(x)의 설리는 1세대 아이돌과 3세대 아이돌의 대표주자다. “공익 시절 설리가 삶의 활력소”였다는 김동완의 말에 신화 팬들마저 “딸이다, 딸!!!”이라는 야유를 퍼부었지만, 이래봬도 그는 10년 전 MBC 에서 여대생 꽃님이의 최종선택을 받은 능력자다. 꽃님이에게 잘 보이기 위해 잠옷 차림으로 신화의 ‘Hey, Come on’을 췄던 김동완이라면 “나중에 진짜 남편한테 사랑 받겠다”는 말을 들을 정도로 심하게 많은 설리의 잔머리도 사랑스럽게 쓰다듬어줄 것이다. 아이돌 커플의 필수 미션은 자신이 속한 그룹의 멤버들을 집들이에 초대하는 것. f(x) 처제들과 신화 형부들이 한 자리에 모이고 김동완에게 코를 선물했던 이수만 사장님께서 와인이라도 한 병 들고 방문해주신다면, 그것은 아이돌 역사에 길이 남을 명장면으로 꼽힐 것이다.
유의사항: 삼촌 팬들을 자극할 수 있는 과도한 스킨십은 금물이다.
당신을 <우결> 커플로 추천합니다
커플로 추천합니다" />박한별-세븐
첫사랑과 연애해서 결혼까지 골인하는 건 모든 여성들의 로망이다. 고등학교 시절 YG 엔터테인먼트 연습실에서 처음 만나 세븐의 적극적인 대시로 사귀게 된 두 사람은 벌써 10년째 연애중이다. 그러나 예능 프로그램에 함께 출연한 적은 한 번도 없다. 따라서 황정음-김용준 커플에 이은 ‘실제커플’ 2호는 출연 자체만으로도 화제를 불러일으킬 게 뻔하며, 어떤 미션에서든 리얼한 모습을 보여주며 다른 커플보다 높은 몰입도를 가져다 줄 것이다. 한식 요리를 잘하는 자칭 “99점짜리 신부” 박한별에게는 소풍용 도시락 싸기, 시부모님께 저녁상 차려드리기와 같은 미션을, 깜짝 생일파티로 박현별을 펑펑 울게 만들었던 세븐에게는 아내를 비롯한 여성 시청자들을 감동시킬 수 있는 로맨틱한 이벤트가 적합하다. 하지만 박한별이 또래 커플들보다 에 출연하는 주부들의 이야기가 더 와닿는다고 말한 것을 미루어보아, 최고령 커플인 이영자-오지호 부부보다 덜 풋풋할 가능성도 있다.
유의사항: 혼수 장만 미션을 시도할 경우 심각한 부부싸움으로 인해 방송이 중단될 위험이 있다.
당신을 <우결> 커플로 추천합니다
커플로 추천합니다" />박지선-주상욱
KBS ‘솔로천국 커플지옥’ 코너에서 ‘I♥ME’라고 새겨진 티셔츠를 입고? ‘두 번 다시 사랑 안 해 애인 따윈 필요 없는 사람’을 부르짖던 박지선은 실제로도 연애 경험이 없다. 오죽했으면 남희석이 자신의 트위터에 “박지선 트위터를 일주일간 정독했다. 엄마, 아빠, 순대, 떡볶이 이야기만 있고 짐승이나 사내와의 사랑이야기가 없다. 아… 딱한 것”이라는 멘션을 남겼을까. 그러면서도 샤이니의 온유와 종현, 동방신기의 시아준수를 좋아하고 “말끔하고 지적인 모범생”을 이상형으로 꼽는 그녀는 상당히 눈이 높은 ‘모태솔로’다. 그녀의 까다로운 취향을 고려해 드라마에서 주로 실장님 혹은 키다리 아저씨로 출연했던 미남배우 주상욱을 선택했다. 이 세상 모든 연애초보, 모태솔로, 건어물녀의 ‘희망의 아이콘’이 될 두 사람은 이어폰을 나눠끼고 유희열 음악듣기, 트위터에 올릴 셀카 찍기와 같은 사소한 미션만으로도 흐뭇한 풍경을 연출할 수 있다. 하지만 무엇보다 기대되는 건 “우리 아들 연기는 뭔가 답답하고 어색”하다는 주상욱 어머니와 “올해 시집 못가면 평생 못갈 것 같다”는 박지선 어머니의 만남이다.
유의사항: 박지선의 실시간 트위터 활동으로 인해 방송 전에 스포일러가 노출될 수 있다.

와 사전협의 없이 본 기사와 사진의 무단 인용이나 도용,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글. 이가온
편집. 이지혜 seven@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