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가수 김건모. / 텐아시아DB
가수 김건모. / 텐아시아DB


가수 김건모가 또 한번 성추문 논란에 휩싸였다.

가수 A씨는 지난 19일 자신의 트위터에 “성폭행 논란 중인 김모씨가 날 희롱했다”는 글을 올렸다.

A씨는 “성폭행 논란 중인 김모씨는 나에게 문제의 베트맨 티셔츠를 건네면서 지금 당장 입으라 했다 나는 ‘거절하고 선물로 받겠습니다’ 하였지만 그곳의 남자 어른들과 끝까지 히히덕거리며 하늘색이 좋을까 분홍색이 좋을까 날 희롱했다”고 주장했다.

또한 “나에게 ‘친구끼리 뽀뽀도 못해주냐’ (계속해서 뽀뽀를 요구했다), ‘앞에 두고도 뽀뽀를 못하니 동사무소 직원 대하는 것 같다’며 성적인 농담과 장난이 오갔다”며 당시 상황을 전했다.

이어 “물증은 없지만 신빙성을 위해서”라며 당시 받았던 배트맨 티셔츠, 그리고 당시 친구들에게 보낸 실시간 카카오톡 메시지 캡쳐본 등을 공개했다.

A씨는 “제가 겪은 일들은 다 언급하기엔 어렵지만 그냥 바라는 것은 적어도 제 주변 사람들은 소비하지 않는 것, 처벌받은 일은 꼭 처벌이 되는 세상”이라고 덧붙였다.

김건모는 지난해 말부터 성폭행 및 폭행 폭로 논란에 휘말려 지난 15일 경찰 조사를 받았다. A씨가 폭로글을 올린 트위터는 현재 비공개로 전환된 상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