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C ‘쇼! 음악중심’ 방송화면. /사진=MBC
MBC ‘쇼! 음악중심’ 방송화면. /사진=MBC


그룹 드림노트(유아이, 보니, 라라, 미소, 수민, 은조)가 다양한 매력으로 무대를 사로잡았다. MBC ‘쇼! 음악중심’에서다.

18일 방송된 ‘쇼! 음악중심’에서 드림노트는 세 번째 싱글 앨범 ‘드림 위시(Dream Wish)’의 타이틀곡 ‘바라다(WISH)’를 열창했다.

이날 무대에 오른 드림노트는 순백의 옷을 입고 등장했다. 이들은 청순한 비주얼을 뽐내며 매혹적 퍼포먼스를 펼쳤다. 이어 파워풀한 칼군무와 개성 있는 목소리로 깊은 인상을 남겼다.

‘바라다’는 첫사랑의 풋풋한 마음을 표현한 드림노트만의 통통 튀는 가사가 돋보이는 곡이다. 마음을 열지 못하고 망설이는 상대에게 먼저 손을 내밀며 귀여운 유혹으로 고백을 유도하는 메시지를 담았다.

한편 드림노트는 ‘바라다’로 각 음악방송에서 활발히 활동 중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