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채널A 금토드라마 ‘터치’ 방송화면. /사진제공=채널A
채널A 금토드라마 ‘터치’ 방송화면. /사진제공=채널A

채널A 금토드라마 ‘터치’ 방송화면. /사진제공=채널A

채널A 금토드라마 ‘터치’가 치열한 대결 구도로 아찔한 긴장감을 선사했다.

지난 17일 방송된 ‘터치’에는 차정혁(주상욱 분)과 한수연(김보라 분)의 주위에서 끊임없는 갈등이 펼쳐졌다.

차정혁은 라이벌 오시은(변정수 분)과의 대결 끝에 승리를 쟁취하며 통쾌함을 줬다. 세계적인 화보집 커버에 오시은이 아닌 차정혁의 메이크업이 실린 것. 그러나 승리도 잠시 옛 연인 백지윤(한다감 분)의 남편 민강호(송재희 분)가 나타나 새로운 갈등을 예고했다.

차정혁은 민강호(송재희 분)가 제안한 사업파트너를 두 번이나 거절하며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조성했다. 민강호는 부하 직원에게 차정혁의 뒷조사를 지시하며 본격적인 대립 구도를 알렸다.

한수연 또한 만만치 않은 시련을 겪었다. 과거 자신과 연습생 시절을 함께했던 아이돌 친구들을 고객으로 만나게 된 것. 이들의 만남은 어색하면서도 불편한 기색이 가득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수연은 오랜 친구였던 강도진(이태환 분)의 갑작스러운 고백에 당황했다. 그는 다짜고짜 꽃을 내밀며 마음을 전하는 강도진에게 “그냥 이렇게 지내는 게 좋겠다. 우린 친구지 않은가”라며 단호하게 거절했다. 앞으로 두 사람의 관계는 어떻게 될까.

한편 극 말미에는 차정혁에게 다시 돌아오고 싶은 마음을 드러낸 백지윤이 가출하는 모습이 그려지면서 다음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방송 후 시청자들은 “너무 재밌어서 다시 보기까지 했어요” “수연이 우는 모습에 같이 눈물 났어요” “주상욱님 연기 찰떡이에요!” 등의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터치’는 18일 밤 10시 5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