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모델 최연수. /사진제공=YG케이플러스
모델 최연수. /사진제공=YG케이플러스

모델 최연수. /사진제공=YG케이플러스

최현석 셰프의 딸이자 모델 최연수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17일 오전까지만 해도 공개였던 최연수의 계정이 오후에는 비공개로 바뀌었다. 네티즌들은 최연수가 아버지 최현석이 휴대전화 해킹과 사문서 위조설에 휩싸이면서 사람들의 입에 오르자 이를 의식해 비공개로 전환한 것이 아니냐고 추측하고 있다.

비공개로 전환된 최연수 인스타그램.
비공개로 전환된 최연수 인스타그램.

비공개로 전환된 최연수 인스타그램.

이날 오전 한 매체는 최현석이 전 소속사(플레이팅컴퍼니) 재무이사가 주도한 매니지먼트 계약서 위조에 가담했다는 의혹이 있다고 보도했다. 이와 함께 최현석이 휴대전화 해킹 및 사생활 유포 협박 피해를 입었다는 의혹도 제기되고 있다.

일부 네티즌들은 최현석의 이 같은 의혹이 아직 명확히 확인되지 않은 사실인데 딸까지 2차 피해를 입는 것은 아닌지 우려하고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