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궁궐의 연인’ 비하인드컷./사진제공=키이스트
‘궁궐의 연인’ 비하인드컷./사진제공=키이스트


배우 한보름이 웹드라마 ‘궁궐의 연인’에서도 열정 부자 면모를 뽐냈다.

한보름 소속사 키이스트는 17일 한보름의 ‘궁궐의 연인’ 촬영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한보름이 주연을 맡은 ‘궁궐의 연인’은 덕수궁 해설사로 일하던 보람(한보름 분)이 학창 시절 친구였던 동길(신원호 분)과 우연히 재회해 서로에게 호감을 느끼게 되며 펼쳐지는 로맨틱 코미디물이다. 한보름은 어릴 적 겪었던 가슴 아픈 감정을 기억하고, 동길이 겪는 트라우마를 공감하며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주는 보람으로 분해 설렘 지수를 이끌었다.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현장에서 대본을 확인하며 촬영 준비에 한창인 한보름의 모습이 담겼다. 한보름은 대본을 보며 아이디어를 더하며 촬영에 힘을 보탰다는 후문이다. 또 다른 사진에는 리허설도 실전처럼 애정을 다해 연기하고 있는 모습이다. 매 순간 미소를 잃지 않으며 극 안팎으로 동길에게 힘을 주는 한보름의 모습이 보람 역과 높은 싱크로율을 보인다.

덕수궁 해설사로 분해 다양한 역사적 지식을 선보인 한보름은 ‘궁궐의 연인’ GV 현장에서 해당 장면을 위해 “유튜브로 궁에 대한 이야기를 찾아보며 공부했다”고 밝혔다. 한보름이 조연에서 주연으로 성장할 수 있었던 이유도 이처럼 성실하고 열정적인 모습으로 임했기 때문일 터. 이에 2020년에도 열일을 이어갈 한보름의 행보에 기대가 모인다.

‘궁궐의 연인’은 2018년 제2회 서울스토리 드라마 대본 공모전에서 대상을 수상한 작품으로, 총 10분 분량의 영상 9편으로 구성됐다. 17일 네이버와 페이스북, 유튜브를 통해 7~9회가 최종 공개된다.

유튜브 채널 ‘보름찬 하루’를 개설해 소소한 버킷리스트를 공유하고 있는 한보름은 팔라완에서 펼쳐지는 SBS ‘정글의 법칙’ 400회 특집 ‘헝거게임 2’에 출연, 불꽃 튀는 생존 대결을 벌일 예정이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