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빅스의 혁. / 제공=젤리피쉬
그룹 빅스의 혁. / 제공=젤리피쉬


그룹 빅스의 혁이 내레이터로 나선다. 13일 오후 방송되는 MBC UHD 특선다큐를 통해서다.

‘MBC UHD 특선다큐’는 다채로운 세상의 모습을 각 분야의 유명인의 목소리로 전하는 해외 다큐멘터리 시리즈이다. 혁은 시리즈의 두 번째인 ‘라이프 오브 코알라’의 내레이션을 맡았다.

혁은 그동안 그룹 활동부터 솔로 음반과 콘서트, 드라마와, 영화, 뮤지컬 등 다채로운 장르를 넘나들며 활동 영역을 넓혀왔다. 이번에는 내레이터로도 자신의 재능과 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소속사 젤리피쉬의 관계자는 “2020년 내레이터로 도존하는 혁의 새로운 모습을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