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라끼남’ 강호동. /사진제공=tvN
‘라끼남’ 강호동. /사진제공=tvN


‘라끼남’ 강호동. /사진제공=tvN

대게가 통째로 들어간 ‘대게 라면’이 야식 욕구를 자극한다. 10일 Olive과 tvN에서 동시 방송되는 ‘라끼남'(라면 끼리는 남자)에서다.

‘라끼남’은 전국 방방곡곡을 돌면서 가장 맛있는 상황에 가장 맛있는 라면을 끼리(끓여) 먹는 강호동의 모습을 담는 예능. 강호동은 직접 곳곳을 돌아다니며 가장 맛있는 라면을 누구보다도 맛있게 먹는 모습이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강호동이 해산물로 라면을 끓인다. 지난주 오징어와의 환상적인 조합으로 바다 향을 느낄 수 있는 라면을 끓였다면 이날은 대게가 통째로 들어간 라면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강호동 역시 라면에 대게를 넣으면서 “맛없기가 어렵다”라고 말할 만큼 맛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직접 끓인 라면을 한 입 맛본 강호동은 “향을 맡았을 때는 대게 향이 많이 나지 않았는데 국물을 마셔보니 모든 바다 향이 국물에 스며든 듯하다. 국물이 압도적”이라고 극찬했다. 국물로 바다의 향을 온전히 느꼈다면 통통한 대게 살은 라면의 감칠맛을 극강으로 살리며 해물 라면계의 끝판왕 다운 면모를 자랑한다.

대게 껍데기에 비벼 먹는 밥으로 강호동은 이날 ‘라끼남’ 한 끼의 대미를 장식하며 시청자들의 야식 욕구를 자극한다.

제작진은 “바닷바람을 맞으며 먹는 대게 라면에 강호동이 입이 마르도록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어떤 촬영보다 든든하게 먹었다는 느낌을 받았다. 즉석에서 잡아올린 대게의 신선함이 풍미를 더해 새로운 느낌을 받았다. 강호동의 맛 표현 역시 매주 다양해지고 있다. 오늘 방송에서도 맛을 어떻게 표현하는지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라끼남’은 10일 밤 10시 40분 Olive와 tvN에서 동시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