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불타는 청춘’ 스틸컷./사진제공=SBS
‘불타는 청춘’ 스틸컷./사진제공=SBS
‘불타는 청춘’ 스틸컷./사진제공=SBS

SBS ‘불타는 청춘’에 2020년 경자년 첫 번째 새 친구가 등장한다.

7일 방송되는 ‘불타는 청춘’에는 지난 크리스마스 파티 때 백운산 역술가가 대박을 예언한 새 친구가 공개된다.

이번 새 친구의 힌트로는 지난번 공개됐던 생년월일과 1993년 ‘내일은 늦으리’ 환경보호 콘서트에 출연한 듀스, 서태지와 아이들, 신승훈 등 전설 같은 가수들과 함께 찍은 단체 사진이다.

새 친구 픽업 조로는 양띠 남매인 김광규와 안혜경이 나선다. 첫 마중을 나선 혜경은 힌트 속 가수들 사진만 보고도 소녀처럼 들뜬다. 새 친구는 첫 등장과 동시에 범상치 않은 ‘인싸’ 패션 스타일로 주위를 놀라게 한다. 또한 당시 ‘인싸’들의 필수 코스인 롤러장에 방문해 화려한 롤러 실력을 선보인다. 또한 픽업 조를 기다리며 변장부터 숨을 장소까지 미리 계획하는 모습으로 기대를 모은다.

새 친구는 광규와 꼭 만나고 싶은 이유로 “머리숱이 없기 때문”이라는 폭탄 발언을 해 광규를 당황하게 한다. 새 친구는 변함없는 춤 실력으로 광규, 혜경에게 특별 안무 강의를 해주고, 세 사람은 즉석에서 그룹을 결성해 특별 공연까지 선보였다는 후문이다.

섬과 바다를 품고 있는 예향의 도시 ‘목포’의 숙소에는 약 5년 만에 불청을 찾은 반가운 청춘이 제일 먼저 기다리고 있다. 국내 브레이크 댄스의 선구자이자 80년대 미소년 가수로 이름을 알린 옛 친구는 흡사 ‘영웅본색’을 연상케 하는 홍콩 배우 비주얼로 반전 매력을 선사한다.

5년 만에 불청을 찾아온 반가운 옛 친구 정체는 이날 오후 11시 방송되는 ‘불타는 청춘’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