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KBS2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사진제공=KBS2
KBS2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사진제공=KBS2


오는 5일 방송되는 KBS2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연출 이창수)에서는 직원들과 함께 ‘묻지 마 여행’을 떠나는 양치승 관장의 이야기가 나온다.

이날 ‘당나귀 귀’ 녹화를 마친 양치승은 밤 늦은 시각 방송국 앞으로 직원들을 불러 모은 뒤 다짜고짜 여행을 간다고 통보했다.

아닌 밤중에 갑자기 여행을 떠나게 된 직원들이 “이 밤에 어디갑니까”라며 어리둥절해하는 가운데 양치승은 “한번도 안 가본 곳”에 데려가 주겠다고 했다.

하지만 아니나 다를까 점차 양크루지표 짠내 폭발 여행의 실체가 드러나면서 직원들의 볼멘 소리가 터져나왔다. 이에 양치승은 “레트로 감성”이라고 억지 주장을 폈다. 이를 보다 못한 원조 뚝심 심영순은 양치승에게 “돈 벌어서 뭐하려고”라며 버럭했다고 한다.

우여곡절 끝에 시작된 여행에서 양치승과 직원들은 김동은 원장이 준비한 서프라이즈 선물에 기겁했다는 후문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