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라끼남’ 강호동 / 사진제공=tvN
‘라끼남’ 강호동 / 사진제공=tvN


오징어 다섯 마리가 풍덩 빠진 강호동의 ‘오징어 라면’이 공개된다.

3일 방송되는 ‘라끼남(라면 끼리는 남자)’에서는 바닷가로 찾아가 라면을 끓여 먹는 강호동의 모습이 전파를 탄다.

누구나 갈 수 있는 산, 우리의 일터에서 라면을 먹었던 강호동이 바다로 떠났다. 대게와 오징어 등 싱싱한 해산물이 일품인 영덕 앞바다를 직접 방문한 강호동은 라면에 들어갈 오징어를 수산물 시장에서 직접 공수하며 행복해 하는 모습을 보여준다.

특히 밤바다 앞에서 통째 썰린 오징어와 김치가 짝을 이룬 군침도는 라면은 시청자들의 야식 욕구를 자극할 전망이다. 풍미와 향이 오감을 자극하는 강호동표 ‘오징어 라면’이 어떤 맛과 이야기를 전할지 궁금증을 더한다.

‘라끼남’ 제작진은 “쌀쌀한 바닷가 날씨를 잊을 만큼 강렬한 맛의 오징어라면이 공개된다. 쫄깃한 식감과 바다의 향이 그대로 살아있는 강호동표 라면이 이번에는 어떤 맛 평가를 소환할지 기대해 달라”라고 전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