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브아걸의 신곡 재킷. / 제공=미스틱스토리
브아걸의 신곡 재킷. / 제공=미스틱스토리

브아걸의 신곡 재킷. / 제공=미스틱스토리

그룹 브라운 아이드 걸스(이하 브아걸)가 32자에 달하는 신곡 제목을 공개했다.

브아걸은 31일 공식 SNS를 통해 발매를 앞둔 새 디지털 싱글의 사진과 더불어 곡명을 올렸다. 제목은 ‘2019년 겨울 첫눈으로 만든 그댈 2020년 눈으로 다시 만들 순 없겠지만’이다. 글자 수만 무려 32자여서 눈길을 끈다.

‘2019년 겨울 첫눈으로…’는 재지(jazzy)한 감성에 브아걸의 보컬 하모니가 어우러진 곡으로, 팬들을 위한 브아걸의 새해 깜짝 선물이다. 참신한 긴 제목만큼 노래 역시 멜로디는 달콤하지만 가사는 기이한 반전이 있는 노래라고 한다. 이민수와 제아가 작곡하고, 김이나와 미료가 작사했다.

제아는 “그동안 우리가 만들어온 이야기가 많지만, 브아걸이 해나가야 할 음악적 시도를 또 한 번 보여주자는 멤버들의 의견이 모아졌다”며 “‘우당탕’ 시작됐지만 여느 때보다 즐거운 작업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악상이 떠올랐을 때 브아걸 음악에서 빠질 수 없는 이민수, 김이나 두 사람과 꼭 작업해야겠다고 생각했다”며 “‘우리 사랑하게 됐어요’ 이후 10년 만에 이민수, 김이나, 제아의 호흡을 기대할 수 있는 곡이 탄생했다”고 덧붙였다.

브아걸의 신곡 제작기는 유튜브 채널 글랜스TV ‘제아랄랄라’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음원은 내년 1월 2일 오후 6시 각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