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2019 MBC 연기대상’ 방송 화면 캡처.
사진=’2019 MBC 연기대상’ 방송 화면 캡처.

사진=’2019 MBC 연기대상’ 방송 화면 캡처.

노민우가 ‘2019 MBC 연기대상’에서 ‘검법남녀2’로 신스틸러상을 수상했다.

3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공개홀에서 ‘2019 MBC 연기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방송인 김성주와 모델 한혜진이 진행을 맡았다.

노민우는 “군 전역 후 4년 만에 다시 연기를 한 작품”이라며 “올해 긴 머리를 추구하게 된 이유가 (노도철) 감독님께서 긴 머리를 유지해줬으면 좋겠다고 해서다. 시즌3도 준비해야 하니 언제 잘라야 될지 알려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노민우는 “이 일을 포기하고 싶을 때마다 지지해주고 응원해주는 팬 여러분들, 늘 감사하고 사랑한다”고 덧붙였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