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하이에나’ 이경영(왼쪽 위부터 차례로), 전석호, 송영규, 황보라, 지현준, 조동인 . /사진제공=각 소속사
‘하이에나’ 이경영(왼쪽 위부터 차례로), 전석호, 송영규, 황보라, 지현준, 조동인 . /사진제공=각 소속사


SBS 새 금토드라마 ‘하이에나’에 전석호, 송영규, 황보라 등 막강 조연이 함께한다.

오는 2020년 2월 21일 첫 방송을 하는 ‘하이에나’는 머릿속엔 법을, 가슴속엔 돈을 품은 변호사들의 물고 뜯고 찢는 하이에나식 생존기를 그린 드라마다.

앞서 ‘하이에나’는 한국을 대표하는 배우 김혜수와 충무로를 휩쓴 쌍천만 배우 주지훈의 출연 소식으로 기대를 모았다. 이에 더해 ‘별에서 온 그대’ ‘뿌리깊은 나무’ 등을 연출한 장태유 감독과 2013년 SBS 극본 공모전에서 우수상을 수상한 김루리 작가의 의기투합으로 더욱 관심을 받았다.

이런 가운데 ‘하이에나’ 측이 이경영, 전석호, 송영규, 황보라, 지현준, 조동인 등 막강한 조연 라인업을 추가로 공개했다. 안방극장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활약해 온 배우부터 무대에서만 볼 수 있었던 신선한 얼굴들까지, 탄탄한 연기력과 개성을 모두 보유한 라인업이 예비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배우 이경영은 극중 한국 최고의 로펌 송&김의 대표 송필중 역을 맡았다. 송필중은 한국을 좌지우지하는 대형 로펌의 수장으로서 친절한 미소와 냉혹함을 모두 갖춘 인물이다.

전석호와 송영규는 송&김 변호사 군단으로 활약한다. 드라마 ‘미생’ ‘킹덤’ 등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긴 전석호는 윤희재(주지훈 분)의 연수원 동기 가기혁 변호사 역을 맡는다. 영화 ‘극한직업’, 드라마 ‘검법남녀’ 등에서 믿고 보는 신스틸러로 등극한 송영규는 윤희재와 정금자(김혜수 분) 모두와 대립하는 앙숙 마석구 변호사로 출연을 확정했다. 탄탄한 연기력과 캐릭터 소화력으로 ‘하이에나’의 텐션을 높일 두 배우의 활약에 궁금증이 샘솟는다.

통통 튀는 연기력으로 어디서나 존재감을 발휘하는 황보라는 윤희재의 동창 심유미로 출연한다. 심유미는 드라마에 활력을 불어넣는 것은 물론, 전개에도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알려져 호기심을 더한다. 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배가본드’ 등에서 개성 있는 연기로 재미를 더했던 황보라의 매력이 이번 ‘하이에나’에서도 십분 발휘될 전망이다.

주목해야 할 연기파 배우들도 있다. 연극 ‘사랑의 끝’ ‘아마데우스’, 뮤지컬 ‘레드북’ 등에서 활약했던 지현준은 재벌 3세 의뢰인 하찬호 역을 맡았다. 영화 ‘부러진 화살’로 데뷔해 ‘스톤’ ‘공채사원’ ‘대립군’ 등에 출연한 조동인은 천재 바이올리니스트 고이만의 의뢰인으로 등장한다. 두 사람은 공연계, 영화계의 각종 시상식에서 연기상을 받은 숨은 보석 같은 배우들이다. 이들 외에도 ‘하이에나’는 다수의 신선한 마스크들로 극의 몰입도를 높이고 새로운 실력파 스타를 발굴할 것으로 기대된다.

‘하이에나’는 ‘스토브리그’ 후속으로 오는 2월 21일 밤 10시 처음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