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29일 방영된 MBC ‘2019 방송연예대상’ 방송화면.
29일 방영된 MBC ‘2019 방송연예대상’ 방송화면.

29일 방영된 MBC ‘2019 방송연예대상’ 방송화면.

방송인 김구라가 ‘2019 SBS 연예대상’에서 공개된 박나래의 한숨에 대해 “예능적인 리액션을 해준 것”이라고 말했다.

29일 서울 상암동 MBC 공개홀에서 개최된 ‘2019 MBC 방송연예대상’에서였다. MC는 전현무, 화사, 피오가 맡았다.

김구라는 지난 28일 서울 상암동 SBS 프리즘센터에서 열린 ‘2019 SBS 연예대상’에서 대상 후보에 올랐다. 김구라는 MC 김성주가 자신을 인터뷰하자 “방송은 어쨌든 구색 맞추려고 8명 넣은 것 같다”고 말해 화제가 됐다. 그런 가운데 MC석에 있던 박나래가 “김구라씨 진정하시고요, 아휴”라고 말하며 한숨을 쉬었다.

김구라는 이에 관해 “내가 한 과장된 퍼포먼스에 박나래가 예능 리액션을 해준 것”이라고 했고 박나래도 고개를 끄덕였다.

김구라는 ‘2019 MBC 방송연예대상’에서도 대상 후보에 올랐다. 김구라는 “상은 받을 사람이 받아야 하고, 방송사에서 주면 표가 나야 하고, 받는 이도 당당해야 한다”며 “이 세 가지 조건을 충족시키는 것은 (MBC에선) 박나래와 유재석이 아닌가 싶다”고 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