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2019 SBS 연예대상] 리얼리티쇼 부문 최우수상 수상자 홍진영, 김종국./ 사진=방송화면
[2019 SBS 연예대상] 리얼리티쇼 부문 최우수상 수상자 홍진영, 김종국./ 사진=방송화면

[2019 SBS 연예대상] 리얼리티쇼 부문 최우수상 수상자 홍진영, 김종국./ 사진=방송화면

김종국과 홍진영이 ‘2019 SBS 연예대상’에서 리얼리티쇼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28일 오후 서울 상암동 SBS프리즘타워에서 ‘2019 SBS 연예대상’이 열렸다. 방송인 김성주, 개그우먼 박나래, 조정식 아나운서가 MC를 맡았으며 올해를 빛낸 예능인들이 총출동했다.

트로트를 건네 받은 홍진영은 “이렇게 큰 상을 받을 줄 몰랐다”며 울먹 거렸다. 이어 “저는 올 한해가 너무 힘들었다. 가장 힘들었던 때가 올해였다”며 “감사한 분들이 많아서 잘 이겨내고 버틸 수 있었다. ‘미우새’ 제작진 감사하다. 사랑하고 아껴주셔서 감사하다. 앞으로 더욱 열심히 하고 보답하며 살겠다”고 말했다.

‘대상’ 후보에 올랐다가 최우수상을 수상한 김종국은 “이름이 호명되는 순간 내년에 불청을 해야겠다고 생각했다”며 “‘미우새’ 덕분에 아버님과 첫 여행을 떠났다. 제 의지라면 못 했을텐데 기회를 준 제작진에게 감사하다. 여러분들도 아버님과 여행 한 번 꼭 하길 바란다”고 했다.

또한 김종국은 “‘런닝맨’으로 늘 상을 받았기 때문에 생략하겠다”며 웃었다. 그는 “제작진 감사하다. 앞으로 더 열심히 뛰겠다”고 다짐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