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2019 SBS 연예대상]에서 SNS 스타상을 수상한 이광수(왼쪽부터 시계방향), 박나래, 강남, 육성재./ 사진=방송화면
[2019 SBS 연예대상]에서 SNS 스타상을 수상한 이광수(왼쪽부터 시계방향), 박나래, 강남, 육성재./ 사진=방송화면


이광수, 박나래, 강남, 육성재가 ‘2019 SBS 연예대상’에서 SNS 스타상을 수상했다.

28일 오후 서울 상암동 SBS프리즘타워에서 ‘2019 SBS 연예대상’이 열렸다. 방송인 김성주, 개그우먼 박나래, 조정식 아나운서가 MC를 맡았으며 올해를 빛낸 예능인들이 총출동했다.

트로피를 건네 받은 이광수는 “나는 바보가 아니다”라며 “부족한 저를 가족처럼 챙겨주고 만들어주는 런닝맨 멤버들 사랑한다. 이 모든 영광을 본부장님께 돌리겠다”고 밝혔다.

이어 박나래는 “생각지도 못한 상 감사하다. ‘리틀 포레스트’하면서 고생했는데 이서진 오빠, 소민이가 함께하지 못해서 속상했다. 그래도 승기라도 볼 수 있어서 감사했다. 내년에도 많은 짤을 남기겠다”고 말했다.

또한 육성재는 “혼자 받게 될 줄 몰랏다. 제가 뭘 했나. 그저 형들 따라서 즐긴 것 박에 없다. 제작진이 편집을 잘 해주셔서 멋진 상을 받게 된 것 같다”고 인사했다.

강남은 “올해는 많은 것을 얻었다. 인생의 반쪽을 얻었고 책임감도 생겼다. 제 인생도 발전한 것 같아 행복하다. 내년에도 빛이 나는 강남이 되겠다”고 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