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나 혼자 산다’ 성훈./ 사진=MBC 방송화면
‘나 혼자 산다’ 성훈./ 사진=MBC 방송화면

‘나 혼자 산다’ 성훈./ 사진=MBC 방송화면

배우 성훈이 무대를 씹어먹을 듯한 댄스 퍼포먼스로 안방극장에 웃음 폭탄을 투하했다. 지난 27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다.

이날 성훈은 무지개 신입회원들을 위한 축하공연에서 박나래와 ‘DJ 불나방’의 컴백 무대를 소화하며 강렬한 존재감을 자랑했다.

성훈은 모두의 관심을 모았던 ‘DJ 불나방’의 한을 풀고자 맹연습에 돌입, 비밀리에 최종 리허설까지 마치는 등 남다른 열정을 과시했다. 리허설 내내 비장한 표정으로 무대를 준비해왔던 그는 막상 실전에서는 부끄러워하는 모습으로 예기치 못한 귀여움을 발산하기도.

금요일 밤을 후끈하게 달군 댄스파티가 시작되자, 성훈은 박력 있는 점프로 시선을 모으며 회원들의 뜨거운 호응을 끌어냈다. 이전의 긴장 가득한 모습과는 달리 순식간에 독무대에 몰입하며 낯뜨거운 웨이브를 소화하는 등, 신선한 매력으로 기대 이상의 활약을 펼쳤다.

뜨거운 춤사위에 회원들의 열렬한 호응이 이어지자, 성훈은 뒤늦게 민망한 듯 갈 곳 잃은 스텝으로 귀여운 매력을 뽐냈다. 부끄러움을 잠재우려는 듯 성훈은 혼신의 깃발 퍼포먼스를 펼쳐보였다.

또한 무지개 친목이 돋보였던 저녁 식사에서는 ‘먹방 요정’을 입증하는 활약으로 이성우와 경수진의 광대 미소를 폭발시켰다. 특히 다이어트 중임을 밝혔던 성훈은 갈비찜을 거침없이 물어뜯으며 소식이 아닌 거침없는 대식가의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폭소하게 했다.

‘나 혼자 산다’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