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나 혼자 산다’ 경수진./ 사진=MBC 방송화면
‘나 혼자 산다’ 경수진./ 사진=MBC 방송화면

‘나 혼자 산다’ 경수진./ 사진=MBC 방송화면

배우 경수진이 MBC ‘나 혼자 산다’에서 꾸밈없는 유쾌한 매력으로 훈훈한 분위기를 이끌었다.

지난 27일 방송된 ‘나 혼자 산다’에서 경수진은 무지개 신입회원 OT에 참석했다.

앞서 경수진은 ‘나 혼자 산다’에 첫 출연 했을 때 걸크러시한 반전 일상으로 많은 관심을 받았다. 이번 신입회원 OT에서도 특유의 사랑스러운 미소와 시원한 리액션으로 즐거운 에너지를 선사했다.

초반엔 수줍은 듯한 모습으로 댄스를 선보인 경수진은 이어지는 게임에서 남다른 승부욕과 털털한 성격으로 또 다른 매력을 드러냈다.

요리 실력도 공개됐다. 경수진은 무지개 회원들을 위해 손수 갈비찜과 꽃게탕을 가득 만들어 왔다. 비주얼과 맛을 사로잡은 경수진의 음식은 무지개 회원들의 거침없는 먹방을 이끌어 냈고,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하기도 했다.

축하공연 시간에는 경수진의 흥 가득한 면모가 더욱 돋보였다. 무지개회원들의 공연을 직접 촬영해 가며 즐기는 것은 물론, 이어지는 노래 요청에 긴장하긴 했으나 담담하게 ‘비와 당신’을 열창해 풋풋한 신입회원의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OT를 마친 경수진은 “처음에는 낯설고 어색했지만, 천천히 자연스럽게 친해진 것 같아 너무 좋다”며 진심 어린 마음을 전해 따뜻함을 안겼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