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스트레이 키즈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스트레이 키즈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가 ‘Cle : LEVANTER'(클레 : 레반터)로 2주 연속 가온 주간 앨범 차트 정상을 차지했다.

지난 9일 공개된 이 앨범은 2019 가온차트 50주차(2019.12. 08~2019.12. 14) 앨범 차트와 한터 주간 음반 차트(2019.12.09~2019.12.15) 1위에 오른 바 있다. 이어 가온차트 51주차(2019. 12. 15~2019. 12. 21) 앨범 차트 정상 자리를 지키며 2주 연속 1위를 달성했다.

자작곡으로 꽉 채운 이번 앨범으로 그룹의 막강 음반 파워를 다시 한번 입증한 셈이다.

스트레이 키즈는 가온차트 기준 올해 1주차(2018.12.30~2019.01.05)부터 50주차(2019.12.08~2019.12.14)까지 가수별 연간 총 앨범 판매량 집계 결과, 7위를 기록하며 톱 10에 당당히 이름을 올려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이들은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열렬한 반응을 얻고 있다.

‘Cle : LEVANTER’는 발매 다음 날인 10일 전 세계 17개 지역 아이튠즈 앨범 차트를 석권하는 등 ‘차세대 K팝 대표 그룹’다운 인기를 자랑했다.

내년에는 뜨거운 글로벌 성원에 힘입어 월드투어 ‘Stray Kids World Tour ‘District 9 : Unlock'(스트레이 키즈 월드 투어 ‘디스트릭트 9 : 언락’)에 본격 돌입한다. 1월 29일 뉴욕, 31일 애틀랜타, 2월 2일 댈러스, 5일 시카고, 7일 마이애미, 9일 피닉스, 13일 새너제이(San Jose), 16일 로스앤젤레스에서 무대 열기를 이어갈 예정이다.

무서운 속도로 성장가도를 달리고 있는 스트레이 키즈의 2020년 활약에 기대가 된다.

스트레이 키즈는 지난 26일 디지털 싱글 ‘Mixtape : Gone Days'(믹스테이프 : 곤 데이즈)를 발표했다.

기성세대를 향한 ‘요즘 애들’의 당찬 메시지를 센스 있게 풀어내 톡톡 튀는 탄산음료 같은 매력을 선사한다. 리더 방찬이 작사, 작곡에 참여했고 래퍼 기리보이가 편곡에 손을 더해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