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MBC 표준FM ‘아이돌 라디오’ V LIVE 캡처.
MBC 표준FM ‘아이돌 라디오’ V LIVE 캡처.


그룹 네이처(소희, 새봄, 루, 채빈, 하루, 로하, 유채, 선샤인)이 지난 25일 방송된 MBC 표준 FM ‘아이돌 라디오’의 Welcome to NATURE WORLD’편에 출연해 숨겨진 끼를 방출했다.

이날 소희의 합류 이후 처음으로 완전체로 ‘아이돌 라디오’를 찾은 네이처는 두 번째 미니앨범의 타이틀곡 ‘OOPSIE(웁시)(My Bad)’무대를 꾸미며 등장부터 많은 환호를 이끌어냈다.

네이처는 “흘러넘치는 끼로 여러분의 머릿속을 빙빙 도는 네이처가 되겠습니다”라는 귀여운 에너지와 함께 ‘아이엠 그라운드’부터 ‘댄스 메들리’까지 끊이지 않는 흥으로 모두를 신나게 했다.

멤버들의 끼를 엿볼 수 있는 ‘댄스 메들리’에서는 네이처의 ‘내가 좀 예뻐 (I’m So Pretty)’ 부터 ‘OOPSIE (My Bad)’ ‘빙빙’ 뿐 아니라 트와이스의 ‘Fancy’, BTS 제이홉의 ‘Chicken noodle soup’까지 러블리한 댄스에 에너지 넘치는 파워풀 댄스까지 화려한 댄스로 무대를 꽉 채웠다.

특히 이날 소희는 최근 손예진, 현빈이 출연하고 있는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OST 참여 소식을 깜짝 스포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소희는 “아직 음원 공개 전이라 조심스럽다”라고 말하며 짧게 한 소절을 라이브로 공개했다. 노래를 들은 DJ 니엘은 “벌써 대박 날 것 같은 느낌이 온다”라며 극찬했다.

네이처는 새 앨범 후속곡 ‘빙빙’으로 각종 음악방송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