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문근영. / 제공=나무엑터스
배우 문근영. / 제공=나무엑터스

배우 문근영. / 제공=나무엑터스

배우 문근영이 크리스마스를 맞아 크리스마스 트리와 찍은 사진을 올려 팬들의 시선을 끌었다.

문근영의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25일 공식 SNS에 크리스마스 트리 옆에서 귀여운 표정을 짓고 있는 문근영의 사진을 올렸다. 이는 네이버나우 오디오쇼 ‘나무엑터스위크’ 때 찍은 것이라고 한다.

문근영은 최근 종영한 tvN 드라마 ‘유령을 잡아라’에서 형사 유령, 자폐성향이 있는 유진 쌍둥이 자매 역을 매끄럽게 연기해 호응을 얻었다. 오랜만에 공개한 근황 사진에 팬들은 반가움을 표했다.

문근영은 현재 차기작을 검토하며 휴식 중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