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정준원. /사진제공=킹콩 by 스타쉽
배우 정준원. /사진제공=킹콩 by 스타쉽
배우 정준원. /사진제공=킹콩 by 스타쉽

배우 정준원이 SBS 월화드라마 ‘VIP’의 종영 소감을 전했다.

24일 정준원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은 ‘VIP’에서 성운백화점 홍보팀 대리 차진호 역을 맡은 정준원의 마지막 회 대본 인증 사진을 공개하며 종영 소감을 전했다.

정준원은 소속사를 통해 “그동안 ‘VIP’를 사랑해주신 시청자분들, 그리고 함께 고생한 모든 제작진과 배우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을 전하고 싶다”고 고마움을 표현했다. 이어 그는 “올해 6개월 정도의 시간을 ‘VIP’와 함께 보냈던 것 같은데 벌써 종영을 한다니 아쉽고 서운한 마음이 크다. 많이 부족했던 나였지만 ‘VIP’와 함께 할 수 있어 너무나 영광스럽고 행복했다.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그러면서 “또 좋은 작품에서 좋은 연기 보여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앞으로의 각오를 다졌다.

정준원은 ‘VIP’에서 등장마다 매력 포텐을 터트리며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는 댄디하고 깔끔한 외모로 호감도를 높였고, 여유롭고 능청스러운 캐릭터의 성격을 100% 살리며 극에 감칠맛을 더했다. 또한 좋아하는 이성에게 적극적으로 마음을 표현하고, 진심이 담긴 위로를 건네는 따뜻한 면모까지 보여주며 자꾸만 눈이 가는 매력남 차진호를 완성시켰다.

정준원이 출연하는 ‘VIP’ 최종회는 24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