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가수 유재환./사진제공=비보웨이브
가수 유재환./사진제공=비보웨이브

가수 유재환./사진제공=비보웨이브

가수 겸 프로듀서 유재환이 크리스마스 미니 앨범 ‘크리스마스 선물은 바로 너’를 발매한다.

유재환이 24일 2019년 한 해 동안의 활동을 정리하는 연말 앨범인 ‘크리스마스 선물은 바로 너’를 공개한다. 이번 앨범은 유재환이 대표 프로듀서를 맡고 있는 ‘VIVO WAVE(비보웨이브)’에서 발표하는 첫 앨범이라 의미를 더한다.

유재환이 심혈을 기울여 만든 수록곡들도 이목이 집중된다. 앨범과 동명의 타이틀곡은 YB 윤도현이 피쳐링 했다. 크리스마스 느낌을 살려 캐럴에 특별 요소를 넣어 달라는 유재환의 부탁에 윤도현이 흔쾌하게 ‘4단 고음’을 질러 독창적인 캐럴이 완성됐다. 특히 올해 발매된 대중가요 중에서 가장 악기 구성이 다양하고 참여 인원도 가장 많은 ‘풀오케스트라’ 연주로 진행돼 유재환 스스로 매우 만족하는 곡이라는 후문이다.

딘딘과 슬리피가 피쳐링한 ‘좋은 일만 생기네 진짜 신기하다’는 EDM 장르의 곡으로, 발라드 장르가 다수를 차지하는 겨울 음원 시장에 독특한 감성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특히 ‘무엇이든 좋은 일이 일어나고 소원을 이뤄준다’는 내용의 가사로, 올 한 해 마냥 행복한 일만 있길 바라는 유재환의 마음을 담았다.

‘크리스마스 선물은 바로 너’는 2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에서 발매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