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박선영 아나운서. / 제공=SBS
박선영 아나운서. / 제공=SBS

박선영 아나운서. / 제공=SBS

박선영 아나운서가 그동안 몸담았던 SBS를 떠났다.

SBS 관계자에 따르면 박선영 아나운서는 지난 23일 퇴사했다. 이유는 개인 사정으로 알려졌다.

박선영 아나운서는 SBS의 간판 아나운서로 다양한 프로그램의 진행을 맡아온 터라 현재 그의 자리를 대신할 후임을 물색 중이라고 한다.

박선영 아나운서는 2007년 SBS 15기 공채로 입사해 2008년부터 2014년까지 ‘8시 뉴스’의 앵커를 맡았다. 2015년부터는 라디오 ‘박선영의 씨네타운’의 진행자로 활약했다. 이외에도 ‘궁금한 이야기 Y’ ‘본격연예 한밤’ 등의 메인 MC로 매끄러운 진행 실력을 발휘해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