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JTBC2 ‘호구의 차트’ 예고편. /사진제공=JTBC
JTBC2 ‘호구의 차트’ 예고편. /사진제공=JTBC

JTBC2 ‘호구의 차트’ 예고편. /사진제공=JTBC

방송인 장성규가 팬들을 위한 노년계획을 발표한다. JTBC2 ‘호구의 차트’에서다.

23일 방송되는 ‘호구의 차트’에는 ‘불안한 미래를 책임질 떠오르는 신종직업 TOP7’을 주제로 3040 남녀 1000명의 선택을 받은 신종직업 리스트가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는 실버산업이 화두에 올랐다. 장성규는 다른 MC들에 “노년 계획을 세워놓은 사람이 있나”라고 물었고, 전진은 “결혼한 후 아이를 낳고, 행복하게 사는 것 자체가 다음 계획이다. 아직 노년까지는 생각하지 못했다”고 답했다.

그러나 유일한 기혼자인 장성규의 답은 달랐다. 장성규는 “그때도 나의 시간을 추억하는 팬들이 있다면, 그 팬들을 위해 칠순 잔치를 진행하고 싶다”고 밝혀 모두를 뭉클하게 했다. MC 한혜진은 “칠순 잔치 한 번에 얼마 정도 받을 거냐”고 물었고, 장성규는 “아끼는 팬들이니까 1000만 원에 해 주겠다”고 말해 감동을 한순간에 파괴했다. 한혜진은 장성규의 팬들에 “빨리 탈퇴하라”라며 진심 어린 충고를 전했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호구의 차트’는 23일 밤 8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