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런닝맨’에 출연한 멜라니 로랑(첫 번째 사진 왼쪽부터), 아드리아 아르호나, 라이언 레이놀즈. /사진제공=SBS
‘런닝맨’에 출연한 멜라니 로랑(첫 번째 사진 왼쪽부터), 아드리아 아르호나, 라이언 레이놀즈. /사진제공=SBS

‘런닝맨’에 출연한 멜라니 로랑(첫 번째 사진 왼쪽부터), 아드리아 아르호나, 라이언 레이놀즈. /사진제공=SBS

할리우드 배우 라이언 레이놀즈가 SBS ‘런닝맨’ 멤버들의 나이를 듣고 충격에 빠졌다.

22일 오후 5시 방송되는 ‘런닝맨’에는 할리우드 스타인 라이언 레이놀즈와 멜라니 로랑, 아드리아 아르호나가 게스트로 등장한다.

게스트들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런닝맨’ 멤버들의 나이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게 됐다. ‘런닝맨’ 멤버들은 “아드리아 아르호나가 배우들 중에 막내인 것으로 알고 있다”며 “우리 ‘런닝맨’ 멤버 중에는 누가 막내로 보이냐”고 질문했다. 이에 아드리아 아르호나는 “전소민이 제일 어려 보인다. 27살 같아 보인다”고 말했다. 이에 전소민은 웃음을 주체하지 못하며 기쁨의 세리머니로 화답했다. 이어 게스트 3인은 전소민이 실제로 34살이라는 사실을 알게 되자 당황한 기색을 감추지 못하며 ‘K-동안’의 파워를 실감했다.

라이언 레이놀즈는 ‘런닝맨’ 최고령 멤버 지석진의 나이를 40대 초반으로 예측했다. 하지만 지석진의 실제 나이가 54세라는 사실이 밝혀지자 라이언 레이놀즈는 “믿을 수 없다”며 지석진에게 “DAD(아빠)?!”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라이언 레이놀즈는 녹화에서 뛰어난 예능감을 선보인 것은 물론, 놀라운 운동신경을 자랑하며 활약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