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사진제공=포켓돌스튜디오
/사진제공=포켓돌스튜디오

/사진제공=포켓돌스튜디오

트로트 가수 송가인의 두 번째 리사이틀 공연이 설 특집으로 MBC에서 단독 중계를 확정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송가인은 지난달 단독 콘서트 예매 시작과 동시에 전석 매진을 기록했다. 이어 다양한 히트곡과 화려한 오케스트라, 국악 퍼포먼스 무대를 선보이며 공연을 성공리에 마쳤다. 특히 MBC에서 특집으로 콘서트 실황을 단독 방송하며, 8.5%라는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송가인은 MBC에서 단독 리사이틀 무대를 설 특집으로 다시 한번 선보인다고 알렸다. 이번 단독 리사이틀은 티켓 판매가 따로 없다고 전해져 방청권 사수를 위한 팬들의 치열한 전쟁을 예고했다.

송가인의 두 번째 리사이틀은 MBC 설 특집으로 단독 중계되며 “현재 연출팀과 작가, 스태프진이 보안 속에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또한 송가인의 단독 리사이틀 소식에 팬들의 티켓 구매 문의가 폭주하는 등 높은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송가인은 현재 ‘미스트롯’ 전국 투어 콘서트 시즌 2 ‘청춘’을 통해 색다른 무대를 펼치며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그는 매회 남다른 팬 서비스로 전국에 있는 팬들에게 각별한 팬 사랑을 보여주고 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