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스틸컷. /사진제공=KBS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스틸컷. /사진제공=KBS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스틸컷. /사진제공=KBS

최현석 셰프가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폭탄 발언을 던진다.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에서다.

오는 22일 방송되는 ‘당나귀 귀’에서 최현석은 자신이 운영하는 식당의 직원들을 한 자리에 불러 모은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최현석은 항상 유쾌하고 장난기 넘치던 여느 때와 달리 굳은 표정으로 머뭇거렸다. 무겁게 가라앉은 분위기에 MC 전현무와 김숙은 “오늘 왜 이러는가?”라며 의아해했다.

이내 결심을 굳힌 듯 최현석은 어렵게 입을 열었고, 그의 말을 들은 직원들과 출연진은 ‘멘붕’에 빠졌다. 급기야 한 직원은 “이런 모습은 처음이다”라며 눈시울을 붉혔다. 모두에게 충격을 안긴 최현석의 폭탄 발언은 대체 무엇일지 의문이다.

한편 최현석이 크리스마스이브와 당일에만 한정 판매하는 스페셜 메뉴가 공개됐다. 요리연구가 심영순은 “요리 전체가 장식”이라고 극찬하면서 “왜 우리가 갔을 때는 저런 음식이 안 나왔는가”라며 섭섭해했다. 평소 선을 넘는 공격과 깐족거림으로 최현석과 티격태격하던 전현무마저도 “이탈리아에 수출해야겠다”며 감탄했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당나귀 귀’는 오는 22일 오후 5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