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SBS ‘정글의 법칙 in 추크’ 스틸컷. /사진제공=SBS
SBS ‘정글의 법칙 in 추크’ 스틸컷. /사진제공=SBS


가수 전소미가 스무 살에 이루고 싶은 꿈으로 결혼을 꼽는다. SBS ‘정글의 법칙 in 추크’에서다.

오는 21일 방송되는 ‘정글의 법칙 in 추크’에는 열아홉 살 동갑내기 절친 전소미와 모델 한현민의 폭탄 발언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전소미와 한현민은 사냥을 나간 멤버들을 기다리며 솔직한 대화를 나눴다. 스무 살이 되면 이루고 싶은 소망에 관해 한현민은 “24시간 PC방 이용”이라며 나이에 어울리는 답을 내놓았다.

반면 전소미는 “결혼하고 싶다”고 털어놔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는 “늦어도 스물일곱 살에는 결혼하고 싶다. 스무 살부터 남편감을 찾아도 시간이 모자라다”고 토로했다. 이어 전소미가 결혼을 빨리하고 싶은 이유를 밝히자 모두가 고개를 끄덕이며 수긍했다.

또한 전소미는 한현민이 챙겨온 휴지를 가지고 립스틱을 활용해 단 1분 만에 불을 붙이는 기지를 발휘했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정글의 법칙 in 추크’는 오는 21일 밤 9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