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대한외국인’ 유빈./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유빈./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유빈./ 사진제공=MBC에브리원

원더걸스 출신 가수 유빈이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 출연해 솔로곡 ‘무성영화’ 뮤비의 뒷이야기를 공개했다.

유빈은 ‘숙녀'(淑女) ‘Thank U Sooo Much’, 그리고 신곡 ‘무성영화’까지 발표하며 솔로 가수로서 활발한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무성영화’ 뮤직비디오에 개그우먼 박나래가 출연해 화제가 됐다. 이에 대해 유빈은 “노래 제목이 무성영화다 보니까 희극인인 나래 언니가 잘 어울릴 것 같았는데. 박진영 PD님이 직접 섭외를 해주셨다”고 밝혔다.

더불어 한국 힙합계의 대모라 불리는 윤미래까지 피쳐링에 참여했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유빈은 “허락해주실까 싶었는데 선배님께서 ‘여자 래퍼끼린 도와야지!’라며 흔쾌히 도와주셨다”고 말했다.

유빈은 지난 여름 ‘대한외국인’에 출연해 5단계 샘 오취리에게 무참히 탈락해 아쉬움을 남기고 돌아갔다. 심기일전하고 다시 도전장을 내민 유빈은 “이번엔 반드시 샘 오취리에게 복수하겠다”며 우승을 향한 열망을 불태웠다는 후문.

퀴즈에 재도전하는 유빈이 샘 오취리를 누르고 설욕을 할 수 있을지, 18일 오후 8시 30분 ‘대한외국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