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이응복 감독(왼쪽부터), 배우 송강, 이진욱. /사진=텐아시아DB
이응복 감독(왼쪽부터), 배우 송강, 이진욱. /사진=텐아시아DB


넷플릭스가 새로운 한국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로 이응복 감독이 연출하는 ‘스위트홈’을 제가한다고 밝혔다.

‘스위트홈’은 네이버 웹툰에서 연재 중인 동명의 웹툰이 원작이다. 스릴러 장르로, 은둔형 외톨이 고등학생 차현수가 가족을 잃고 이사 간 아파트에서 겪는 기괴한 이야기를 담는다. 이응복 감독은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태양의 후예’ ‘도깨비’ 등 화제작들을 연출했다. 고립된 공간에서 인간이 괴물이 돼가는 비극적 상황과 인간들의 심리변화, 그리고 괴물들과의 박진감 넘치는 사투를 이응복 감독은 자신만의 색깔로 풀어갈 예정이다.

이 작품에는 송강, 이진욱, 이시영, 이도현 등이 캐스팅됐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좋아하면 울리는’에 출연한 신예 송강은 이번 작품에서 선오 역을 맡았다. 드라마 ‘보이스’에서 선보인 폭발적인 연기력으로 장르물에서도 빛나는 배우임을 다시 한번 입증한 이진욱은 미스터리한 인물인 편상욱으로 분한다. 영화 ‘언니’에서 강렬한 연기로 눈도장을 찍었던 이시영은 원작에는 없지만 이번 시리즈에서 새롭게 소개되는 터프하고 강한 서이경으로 활약한다. ‘호텔 델루나’에서 신선한 마스크와 매력으로 주목받은 이도현은 이은혁 역을 맡았다. ‘미스터 션샤인’에서 타카시 역으로 출연한 배우 김남희도 합류했다. 이외에도 고민시, 박규영, 고윤정 등 신예와 김갑수, 김상호 등 베테랑 배우들이 출연한다.

‘스위트홈’은 넷플릭스에서 단독 공개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