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빅스의 혁 / 사진제공=젤리피쉬
그룹 빅스의 혁 / 사진제공=젤리피쉬


한층 짙어진 감성을 담은 그룹 빅스 멤버 혁의 ‘겨울나비’가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빅스 혁은 오늘(18일) 오후 6시 첫 미니 앨범 ‘겨울나비’를 발매한다. 혁만의 특별한 감성곡이 추운 겨울, 리스너들의 마음에 따뜻한 온기를 전할 예정이다.

빅스 혁의 첫 미니 앨범 ‘겨울나비’는 꽃이 없는 춥고 외로운 겨울에도 살아남아 날아다니는 꿈같은 존재인 ‘겨울나비’를 테마로 만들어진 앨범이다. 지난 1월부터 총 4곡의 자작곡을 통해 본인만의 감성을 보여준 빅스 혁의 ‘사계절 프로젝트’의 마지막 프로젝트다.

앨범과 동명인 타이틀곡 ‘겨울나비’는 춥고 외로운 인생의 순간에도 계속 그곳에 존재하는 ‘겨울나비’를 혁 본인에 비유한 곡으로 25살 혁의 자전적인 감정들을 담아냈다. 지친 사람들에게 위로와 공감의 마음을 전하는 따뜻한 가사와 멜로디가 혁의 담담한 보이스와 어우러지며 묵직한 울림을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빅스 혁은 이번 앨범의 콘셉트 기획 단계부터 전곡 작사와 작곡, 편곡까지 앨범 전체 프로듀서로 참여해 싱어송라이터이자 프로듀서형 아티스트로서 한층 성장한 면모를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