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이영애 인스타그램
사진=이영애 인스타그램


배우 이영애가 쌍둥이 자녀들의 어릴 적 사진을 공개했다.

이영애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누가 아들이고 딸일까요. 시간 참 빨라요. 둥이 부모님들 파이팅하세요”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영애의 딸과 아들이 곤히 잠든 모습이 담겨있다. 갓 난 아이시절 사진임에도 또렷한 이목구비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영애는 2009년 재미교포 사업가 정호영 씨와 결혼했다. 슬하에는 2011년 태어난 쌍둥이 자녀 승권 군, 승빈 양이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