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모모랜드의 낸시(왼쪽), 배우 라이자 소베라노
그룹 모모랜드의 낸시(왼쪽), 배우 라이자 소베라노

그룹 모모랜드의 낸시(왼쪽), 배우 라이자 소베라노

그룹 모모랜드의 낸시와 필리핀 톱 여배우 라이자 소베라노의 만남을 필리핀 언론이 대서특필했다.

지난 11일 필리핀 최대 방송사 ABS-CBN 뉴스를 비롯한 주요 언론 매체들은 낸시와 라이자 소베라노를 대한민국과 필리핀 양국을 대표하는 톱스타의 만남으로 집중 조명했다.

특히 라이자 소베라노와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한 낸시의 공식 SNS 계정은 팔로워 수가 하루 사이 15만 명 이상 증가하는 등 폭발적인 관심이 쏟아졌다.

라이자 소베라노는 필리핀 내 가장 주목받는 최정상급 스타로 배우, 방송인, 모델을 넘나들며 독보적 인기를 누리고 있다. 특히 지난 2016년 TC캔들러가 선정한 가장 아름다운 얼굴 1위에 선정됐다.

낸시는 현재 필리핀 드라마 ‘소울메이트’의 여주인공으로 낙점되어 준비중이다.

낸시가 소속된 모모랜드는 오는 30일 신보 ‘떰즈 업(Thumbs Up)’으로 컴백 활동에 나설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