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보좌관2’ 성동일. /사진제공=스튜디오앤뉴
‘보좌관2’ 성동일. /사진제공=스튜디오앤뉴

‘보좌관2’ 성동일. /사진제공=스튜디오앤뉴

배우 성동일이 JTBC 월화드라마 ‘보좌관: 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 시즌2’(이하 ‘보좌관2’)에 판사 역으로 특별출연한다.

‘보좌관2’ 최종회가 10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보좌관2’ 측이 본방송에 앞서 공개한 스틸컷에는 날카로운 눈빛으로 재판을 진행하다 화가 난 듯 자리에서 일어난 성동일의 모습이 담겼다. 그가 어떤 사건의 재판을 진행 중인지 알 수 없으나 다시 한 번 법복을 입은 그의 눈빛과 표정만으로도 또 한 번 시원한 사이다 판결을 기대하게 한다.

성동일은 지난해 드라마 ‘미스 함부라비’에서 막말 재판장 한세상으로 분해 진한 인간미와 속 시원한 발언으로 시청자들의 열렬한 지지를 받았다. ‘미스 함무라비’에서 함꼐 호흡을 맞췄던 곽정환 감독과의 의리로 이번 ‘보좌관2’에서 다시 한 번 판사로 분하게 됐다.

‘보좌관2’ 제작진은 “흔쾌히 출연에 응해주고 멋진 연기를 선사해준 배우 성동일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그의 탁월한 연기가 최종회를 더욱 빛낼 예정이다. 송희섭(김갑수)을 향한 장태준(이정재)의 최후의 일격을 함께 해달라”고 말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