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MBC ‘쇼!음악중심’ 방송 화면 캡처.
사진=MBC ‘쇼!음악중심’ 방송 화면 캡처.

사진=MBC ‘쇼!음악중심’ 방송 화면 캡처.

그룹 엑소(EXO), 노을, 아이유가 MBC ‘쇼! 음악중심’ 1위 후보에 올랐다.

7일 방송된 ‘쇼! 음악중심’에서는 노을의 ‘늦은 밤 너의 집 앞 골목길에서’, 아이유의 ‘블루밍(Blueming)’, 엑소의 ‘옵세션(Obsession)’이 1위 트로피를 놓고 경쟁한다. 수상자는 음원·음반 점수, 동영상 점수, MBC 라디오 방송 횟수, 시청자 위원회 점수와 실시간 문자 투표 결과를 합해 정해진다.

이날 ‘쇼! 음악중심’은 엑소, 성민 , 에이오에이(AOA), 세정, 박지훈, 뮤지, 이준영, 아스트로, 우주소녀, 골든차일드, 김장훈, 딘딘, 네이처, 뉴키드, 원팀(1TEAM), 온리원오브 등이 출연해 무대를 꾸민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