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김재환. / 제공=JTBC ‘슈가맨3’
가수 김재환. / 제공=JTBC ‘슈가맨3’


가수 유희열이 김재환의 예능 감각을 칭찬했다. 6일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투유프로젝트-슈가맨3′(이하 ‘슈가맨3’)에서다.

이날 ‘슈가맨3’에는 쇼맨으로 가수 김재환과 밴드 호피폴라가 출연한다. 유희열 팀의 쇼맨으로 나선 호피폴라는 “이 프로그램에 꼭 나오고 싶었다. 사실 우리가 ‘슈가맨’에 최적화된 팀”이라고 패기 넘치는 모습을 보여줬다. 이어 “우리가 우승한 프로그램 ‘슈퍼밴드’의 녹화장도 바로 이곳이었다. 여기선 져본 적이 없다”며 강한 승부욕도 드러냈다.

이에 맞서는 유재석 팀의 쇼맨은 3옥타브를 넘나드는 김재환. 그는 “한국의 브루노마스가 되겠다”며 힘 넘치는 가창력을 뽐냈고 한다. 또한 이날 김재환은 물오른 예능감으로도 주목받았다. 유희열은 김재환을 향해 “김종민의 향이 난다. 리틀 김종민이 맞는 것 같다”고 평가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