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배우 이시언이 5일 오후 서울 한강로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아내를 죽였다’ 언론배급시사회에 참석했다. /이승현 기자 lsh87@
배우 이시언이 5일 오후 서울 한강로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아내를 죽였다’ 언론배급시사회에 참석했다. /이승현 기자 lsh87@


영화 ‘아내를 죽였다’의 이시언이 배역을 위해 기른 수염을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 보여주게 돼 아쉽다고 밝혔다.

5일 오후 서울 한강로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아내를 죽였다’ 언론배급시사회가 열렸다. 배우 이시언, 안내상, 왕지혜와 김하라 감독이 참석했다.

‘아내를 죽였다’는 음주로 전날 밤의 기억이 사라진 남자가 아내를 죽인 범인으로 몰리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이시언은 극 중 전날 밤의 기억이 사라진 사이, 아내를 죽인 용의자로 지목된 정호 역을 맡았다. 그는 “정호라는 캐릭터를 위해 수염을 길렀다. 영화가 개봉하기 전까지는 수염을 보여주고 싶지 않았다”면서 “부득이하게 MC였던 (전)현무 형이 방송에 하차하면서 수염을 기른 상태로 방송에 들어갔다”고 토로했다.

‘아내를 죽였다’는 오는 11일 개봉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