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배우 이엘리야가 29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린 영화 ‘너의 여자친구’ 언론시사회에 참석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이엘리야가 29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린 영화 ‘너의 여자친구’ 언론시사회에 참석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이엘리야가 영화 ‘너의 여자친구’에 출연하게 된 계기로 추억을 꼽았다.

29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너의 여자친구’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배우 이엘리야, 지일주, 허정민, 김기두, 이진이와 이장희 감독이 참석했다.

‘너의 여자친구’는 장애인 양궁 선수 혜진(이엘리야 분)과 모태솔로 공대생 휘소(지일주 분)의 로맨스를 담은 영화다.

이엘리야는 “이전에 찍었던 작품들은 분위기가 무겁고 연기하면서 어려움이 많았다”면서 “그에 반해 이번 작품은 시나리오를 가벼운 분위기에서 즐겁게 읽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영화를 찍는다는 생각보다 예쁜 추억을 남길 수 있겠다는 마음에 출연을 결심했다”고 덧붙였다.

‘너의 여자친구’는 내달 4일 개봉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