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JTBC ‘유학 다녀오겠습니다’
제공=JTBC ‘유학 다녀오겠습니다’




JTBC 새 예능프로그램 ‘유학 다녀오겠습니다’가 오는 12월 1일 처음 방송된다.

‘유학 다녀오겠습니다’는 평균나이 65세로 구성된 3인방 코미디언 전유성, 모델 김칠두, 셰프 이연복을 비롯해 배우 서은수 등이 영어를 배우기 위해 지중해 섬나라 몰타에서 유학 생활을 하는 과정을 보여준다.

3인방 중 맏형인 전유성(71세)은 “이제 눈치 볼 나이는 아니다. 젊었을 때 하고 싶었는데 못 했던 것들을 지금 시도하는 것은 좋은 일이라고 생각한다”며 영어로 세계인을 웃기고 싶어서 무려 60년 만에 책가방을 다시 들었다.

백발 모델로 활약 중인 김칠두(65세)는 세계 4대 패션쇼에 서기 위해서 나섰고, 3인방 중 막내인 이연복(61세)은 한국어, 일본어, 중국어에 이어 영어까지 4개 국어에 도전하며 세계 어느 곳에 가더라도 식문화 관련 소통을 잘하고 싶다 밝혔다.

유럽인들이 어학연수를 떠나는 도시 전체가 유네스코 세계 문화유산인 아름다운 몰타에서 전 세계 다국적 사람들과 영어를 배우는 전유성, 김칠두, 이연복. 여기에 서포터를 자처한 서은수의 활약까지 펼쳐질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