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정세운. / 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가수 정세운. / 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가수 정세운이 내년 1월 팬미팅을 연다.

정세운은 2020년 1월 11일과 12일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팬미팅 ‘행운도감’으로 팬들을 만난다. 이에 앞서 공개된 포스터에는 노란색 바탕의 배경에서 귀여운 멜빵 바지를 입은 정세운의 모습이 담겨있다.

이번 팬미팅은 지난 1월 펼쳐진 공식 팬클럽 행운 창단식 ‘행운을 찾아서’에 이어 약 1년 만이다.

정세운은 2020년의 시작을 알리는 이번 팬미팅을 통해 팬들에게 특별한 1년을 선물하기 위해 애정을 듬뿍 담아, 소중한 시간을 선사할 예정이다. 그만의 매력을 엿볼 수 있는 귀여운 코너부터 어디에서 만나 볼 수 없었던 특별한 공연까지 계획 중이라고 한다.

정세운의 팬미팅 ‘행운도감’의 티켓 예매는 29일 오후 8시 인터파크에서 팬클럽 선예매를 시작한다. 다음달 2일 오후 8시부터 일반 예매도 가능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